| 로그인 | 회원가입| 장바구니(0) | 주문조회 | 고객게시판 
 
 
 
 

   
  12월의 좋은글
  글쓴이 : 영양댁     날짜 : 17-12-01 16:36     조회 : 487    
연세가 지긋한 노인이 값이 비싸 보이는 도자기를 들고
조심스럽게 길을 가고 있었습니다.
길을 지나가는 사람들이 그 도자기를 보고 아름다움에 놀라
모두 감탄했습니다.
그런데 길을 조심스럽게 가던 노인이 그만 돌부리에 걸려
몸을 휘청거리다가 길바닥에 넘어지고 말았습니다.
그 바람에 들고 있던 귀한 도자기가 땅에 떨어져
산산조각이 나고 말았습니다.
지나가던 사람들은 안타까운 눈빛으로 노인을 바라보았습니다.
그러나 노인은 담담한 표정으로 툭툭 털며 자리에서 일어났습니다.
그리고 깨진 도자기 조각들을 조심스럽게 치우더니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 다시 길을 갔습니다.
그때 이 모습을 본 한 젊은이가 노인에게 다가가 물었습니다.
“어르신, 제가 보기에 상당히 값나가는 도자기인 것 같은데
그 보물 같은 귀한 것을 깨트리고 어찌 뒤도 안 돌아보고
담담하게 가실 수 있습니까?”
그러자 노인은 허허 웃으며 말했습니다.
“이미 부서진 도자기를 보고 아무리 후회한들 그 무슨 소용이 있겠소?
뒤늦게 후회하느니 차라리 앞을 잘 보고 조심하며
걸어가는 것이 더 낫지 않겠나.”
후회 없는 일만 하며 살아갈 수는 없습니다.
다만 그 후회를 교훈으로 삼고 착실하게 앞을 보며
걸어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삶은 뒤를 보는 게 아니라 앞을 보며 달려가는
긴 여정이기 때문입니다.
 
# 오늘의 명언
이미 끝난 일을 말하여 무엇하며,
이미 지나간 일을 비난하여 무엇하리.
– 공자 –

   

 
영양고향장터

공정거래위원회바로가기
홈으로 맨위로가기 영양고향장터소개입점농가로그인 사이트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입점안내
  
맨위로가기